• 안내
  • 창닫기

  • 대표사진
  • ㆍ 지회장
    :
    ㆍ 주소
    :
    ㆍ 연락처
    :
    ㆍ 팩스
    :
    ㆍ 이메일
    :

언론보도

Funeral Director Association of Korea

이보은 사)대한장례지도사협회장, 한국자유총연맹 창립 제70주년 기념식 참석
| 대장협 | 조회수 102

 

이보은 사)대한장례지도사협회장, 한국자유총연맹 창립 제70주년 기념식 참석

(김문기 수석기자   입력 2024. 07. 05 10:54

자유의 역사 70년, 국민과 함께 새로운 미래, 새로운 시작

▲'한국자유총연맹 창립 제70주년 기념식'에 참석한 이보은 대한장례지도사협회 회장은 인천세종병원 장례식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 6월 27일에는 2024년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개최된 정부 포상식에서 국가유공자 예우 증진을 통하여 국가 사회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가 크게 인정되어 대한민국 헌법에 따라 국민훈장 동백장을 받았다.사진 좌측부터 사)한국경찰유족회 김논선 사무총장, 이보은 대표, 사)한국경찰유족회 오승기 회장.(사진=nbn뉴스 인천지사)
▲'한국자유총연맹 창립 제70주년 기념식'에 참석한 이보은 대한장례지도사협회 회장은 인천세종병원 장례식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 6월 27일에는 2024년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개최된 정부 포상식에서 국가유공자 예우 증진을 통하여 국가 사회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가 크게 인정되어 대한민국 헌법에 따라 국민훈장 동백장을 받았다.사진 좌측부터 사)한국경찰유족회 김논선 사무총장, 이보은 대표, 사)한국경찰유족회 오승기 회장.(사진=nbn뉴스 인천지사)

[내외뉴스통신] 김문기 수석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4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개최된 '한국자유총연맹 창립 제70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자유총연맹이 대한민국의 정체성을 지키는 길에 앞장서 달라"고 강조했다.

'자유의 역사 70년, 국민과 함께 미래로'라는 주제로 개최된 이날 행사는 우리나라 자유민주주의 발전에 앞장서 온 자유총연맹의 창립 70주년을 320만 회원과 함께 축하하고, 젊은 세대에 자유의 가치를 전파할 '한국주니어자유연맹'의 출범을 축하하기 위해 마련됐다.

윤 대통령은 지난해 한국자유총연맹 창립 제69주년 기념식에 현직 대통령으로서 24년 만에 참석한 데 이어 이날 두 번째로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강석호 한국자유총연맹 총재를 비롯해 유정복 인천시장, 김관용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 부의장, 황우여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대통령실 전광삼 시민사회수석 등 정·관계 인사와 주요 기관·단체장, 한국자유총연맹 임·직원과 회원 등이 참석했다.

행사는 개회 및 국민의례, 강석호 총재 기념사, 창립 70주년 기념 영상, 정부포상, 대통령 축사, 한국주니어자유연맹 발대식 및 비전 선포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보은 대한장례지도사협회 회장이 지난 6월 27일 2024년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개최된 정부 포상식에서 국민훈장 동백장 수훈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nbn뉴스 인천지사)
▲이보은 대한장례지도사협회 회장이 지난 6월 27일 2024년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개최된 정부 포상식에서 국민훈장 동백장 수훈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nbn뉴스 인천지사)

특히, 이날 '한국자유총연맹 창립 제70주년 기념식'에 참석한 이보은 대한장례지도사협회 회장은 현재 인천세종병원 장례식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 6월 27일에는 2024년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개최된 정부 포상식에서 국가유공자 예우 증진을 통하여 국가 사회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가 크게 인정되어 대한민국 헌법에 따라 국민훈장 동백장을 받았다.

또한, 한국자유총연맹 자문위원 겸 사단법인 한국경찰유족회 오승기 회장과 한국자유총연맹 자문위원 겸 한국자유총연맹 동문회장인 사단법인 한국경찰유족회 김논선 사무총장은 대한민국 자유민주주의 수호와 한국자유총연맹 회원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확산에 이바지한 공로로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윤석열 대통령은 축사를 통해 "1954년 아시아민족반공연맹으로 첫걸음을 내디딘 자유총연맹은 지난 70년을 한결같이 자유민주주의와 국가안보의 수호자로 대한민국의 도약과 함께해 왔다" 고 평가했다.

또한 "자유민주주의를 선택한 대한민국은 세계적인 경제·문화 강국이 된 반면, 공산 전체주의를 선택한 북한은 세계에서 가장 어둡고 가난한 지구상의 마지막 동토로 남아 있다"며 "정부는 말이 아닌 힘으로 자유와 번영을 굳건히 지켜낼 것" 이라고 다짐했다.

이날 출범한 한국주니어자유연맹 회원들에게는 "자유 대한민국의 역사를 이어가는 우리 사회의 핵심 리더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격려했다. 

'한국자유총연맹 창립 제70주년 기념식' 전광판(사진=nbn뉴스 인천지사)
▲'한국자유총연맹 창립 제70주년 기념식' 전광판(사진=nbn뉴스 인천지사)

윤 대통령은 "우리 사회의 갈등과 대립이 미래를 위협하고 있다" 며 "이럴 때일수록 올바른 역사관, 책임있는 국가관, 확고한 안보관을 바로 세우는 일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의 정체성을 확고히 지키는 길에 자유총연맹이 앞장서 달라" 고 당부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이어진 '한국주니어자유연맹 발대식 및 비전선포 퍼포먼스'에서 주니어자유연맹의 출범을 축하하고 회원들을 격려했다.

munkim9894@daum.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872949

  

  •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빨간색 글자만 입력해 주세요